연예뉴스

박명수, 명절 결혼 잔소리 대처법 “궁금함 다음은 묻지 말아야”

작성자 정보

  • 작성자 슈어맨스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17077108918721.jpg
12일 KBS 쿨FM ‘박명수의 라디오쇼’에서 DJ로 출연한 코미디언 겸 방송인 박명수. KBS 캡처

코미디언 겸 방송인 박명수가 라디오 방송을 통해 청취자들과 설 명절 결혼 관련 잔소리에 대한 대처법을 이야기했다.

박명수는 12일 KBS 쿨FM ‘박명수의 라디오쇼’에서 DJ로 출연해 청취자들과 소통을 나눴다.

박명수는 한 네티즌의 짤막한 사연을 소개했다.

네티즌은 “솔로인데 친척 집에서 ‘여기 말고 시댁에 가야 하지 않겠니?’라며 잔소리를 한다.
그게 내 맘대로 되나”라고 토로했다.

그러자 박명수는 “그러니까. 속도 모르고 그런 말씀 하시면 당사자는 어쩌나”라며 “이제는 ‘결혼 안 하니?’ 이런 거 물어보면 안 된다”라고 답했다.

이어 “‘고모부는 왜 이혼 안 하세요? 이혼할 것 같은데, 사이 안 좋은데’ 이렇게 물어보시라. ‘지난해에 할 줄 알았는데 안 하셨냐?’고”라며 “예를 들면 그렇다는 거다.
남 결혼 이런 건 함부로 물어보면 안 된다”라고 말했다.

박명수는 “‘애인 있니?’, ‘만나는 사람 있니?’ 그런 건 물어볼 수 있지 않나. 궁금해서”라고 운을 띄웠다.

그러면서 “그다음 건 묻지 마시라. 없다는데 ‘왜 없니?’, ‘안가니’ 그건 아니고, 또 ‘있는데 왜 안가니?’ 그렇게까진 아니다.
그냥 ‘예쁘게 만나라’ 하면 얼마나 좋나”라고 전했다.
현지용 온라인 뉴스 기자 hjy@segye.com



<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(www.segye.com)에 있으며,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.>

관련자료

댓글 0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35,827 / 1 페이지
번호
제목/내용

공지사항


알림 0